태안군, 스탠다드뱅크와 125억 투자협약 체결



태안군, 스탠다드뱅크와 125억 투자협약 체결

 




태안군은 충남도청 대회의실에서 ㈜스탠다드뱅크와 125억 원 규모의 투자 양해각서를 체결했다. 왼쪽부터 가세로 태안군수, 스탠다드뱅크 김한준 대표, 양승조 도지사© 뉴스1

 

 



충남 태안군은 충남도청 대회의실에서 충청남도와 도내 8개 시·군 및 17개사 기업이 함께 ‘합동 기업 투자협약식’을 가졌다고 27일 밝혔다.

 

이날 협약식에는 양승조 도지사, 가세로 군수를 포함한 8개 시·군 단체장, 기업 대표 등 50여 명이 참석했다. 태안군은 이날 ㈜스탠다드뱅크(대표 김한준)와 125억 원 규모의 투자 양해각서를 체결했다.

 

이번 투자협약에 따르면 전자파·의료기기 시험인증 회사인 ㈜스탠다드뱅크는 2024년 말까지 투자금 125억 원을 들여 본사를 태안기업도시로 이전하고 연구소를 신축하기로 했으며 직원 60여 명을 고용할 계획이다.

 

군은 이번 투자협약을 계기로 본격적인 기업 활동이 시작되면 인구유입 및 신규 일자리 창출, 지역 경제 활성화에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.

 

군은 우수 기업을 적극 유치하기 위해 ‘기업투자유치 촉진 조례’를 개정해 기업 지원을 강화했으며, 지난해부터 ㈜케어사이드, ㈜오케이섬유, ㈜케이엠에프(KMF), ㈜스탠다드뱅크, ㈜올팩 등 5개 우량 기업을 유치해 총 1000억 원 규모에 400여 명의 신규 일자리를 확보한 바 있다.

 

가세로 군수는 “앞으로 다양한 기업 지원책을 지속적으로 발굴·추진해, 더 많은 기업을 태안으로 유치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”고 말했다.

 

글로 프로 부스트모드

한편 태안군은 6차 산업형 신규 농공단지 조성을 통한 환경 생태·친환경 에너지·체험형 관광테마파크 관련 청정 우량기업 유치에도 힘쓰고 있다.

https://www.news1.kr/articles/?3888523